항문치질센터
치루

치루 그림

치루란 항문샘에 세균이 침입하여 곪았다가 터지면서 통증과 몸살을 동반하는 질환입니다.

정의

치루란 항문과 직장 사이에 있는 항문샘에 세균이 침입해서 곪았따가 터지거나 고름을 뺀 다음에 구멍이 항문 옆에 나있는 상태를 말합니다. 심한 경우에는 고환이나 다리, 질 속으로 고름이 터져 나오기도 합니다. 이 구멍은 항문 속에 통해 있으므로 아물었다가도 다시 터지면서 만성이 됩니다. 그래서 항문에 통증이나 뻐근함, 그리고 열이 나거나 몸살기가 있으면 치루성 농양을 의심하고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원인

항문 내에는 대변이 항문으로 빠져나올 때 항문벽이 손상을 입지 않도록 미끈미끈한 점액을 만들어내는 항문샘이 항문내벽에 6개에서 10개 정도 빙 둘러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 항문샘의 입구를 통하여 대변 안에 있는 세균에 의한 감염으로 인한 것이 약 90% 정도 차지하고, 대장의 염증(궤양성 대장염, 크론씨병 등), 결핵균과 같은 특이한 원인에 의해서 10% 정도 감염을 일으키면서 고름을 형성하여 항문 주위 농양이 됩니다.

증상

항문 주변이 빨갛게 부어오르거나 갑자기 항문의 일부분이 딱딱하게 만져진다던지 몸에 열감이 느껴지면서 몸살이 난 것처럼 오한이 든다던지 항문 주변에 농이 나오는 구멍이 있는 경우 항문이 뻐근하게 아프면서 갑자기 소변 보기가 힘들어지는 경우, 치루나 치루성 농양을 의심해보아야 합니다.

치료

치루는 수술적 치료가 근본적입니다. 치료는 원발구(항문 속의 염증 원인)와 속발구(항문 밖의 이차적인 고름 구멍)를 찾아 염증 통로를 완전히 제거하면 되고, 수술 후 통증은 별로 없습니다. 하지만 치료를 게을리하면 염증이 마치 나무 가지를 치듯이 퍼져나가며 항문이 완전히 망가질 수 있고, 드물게는 항문암으로 발전한다는 보고가 있어 가능한 빨리 수술을 받는 것이 최선의 방법입니다.

드물긴 하지만 단순한 치루가 아닌 복잡한 치루인 경우 재발률도 높으며 여러번의 수술이 필요할 수도 있고 수술 후 괄약근의 손상으로 변실금이 올 수도 있어서 반드시 경험있는 대장항문 전문의에게 치료 받아야 합니다. 또한 치루는 결핵, 크론씨병, 백혈병, 성병 등이 원인으로 생기는 경우도 있어 복잡한 치루나 재발한 치루의 경우 반드시 대장이나 전신질환 유무를 확인해야 합니다.

예방

1 음주를 삼갑니다.
치루가 여자보다 남자에게 많이 발병하는 이유는 음주 후 잦은 설사 때문이기도 합니다.
설사는 항문샘에 세균이 침입하기 쉽게 만듭니다.
 
2 규칙적으로 식사하고 자극적인 음식을 피합니다.
 
3 주 2~3회의 운동으로 체력을 기르고 면역력을 증강시키도록 합니다.
 
4 배변 후에는 따뜻한 물로 3-5분간 씻어주는 좌욕이 좋습니다.

소아 치루의 경우

소아치루는 성인과 다른 특징이 있습니다. 출생한 후 3개월 내에 처음 발생하는 빈도가 높으며 주로 남자아이에게 발생합니다. 항문 옆에 두 개 이상의 구멍이 잘 생기나, 증상이 간단하여 괄약근을 뚫지는 못합니다. 모유를 먹지 못하고 우유를 먹는 어린아이에게서 대부분 발생합니다.

이러한 치루의 원인으로 아직 확실히 밝혀져 있지는 않으나 항문괄약근의 미완성이나 면역글로불린 A의 부족으로 염증이 잘 생기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고름이 잡히지 않을 때는 우선 항생제 투여 결과를 관찰하며 고름이 잡히면 절개를 통해 고름이 잘 빠지도록 합니다. 치루 줄기가 만져지거나 재발하면 치루 수술을 해야 합니다. 수술은 간단하며 수술시간은 10분 이내이고 아기에게 부작용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