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문치질센터
치열

치열 그림

치열이란 배변 시 항문이 찢어지며 상당한 통증과 출혈을 동반하는 질환입니다.

정의

치열은 항문 안쪽이 파열되어 찢어지는 병을 말하는데 상당한 통증을 동반합니다.

처음에는 단순한 파열상이지만 오래되면 궤양이 형성되며 굳은 살(Hypertrophied anal papilla, sentinelpile)이 돌출되어 치질로 오해를 받기도 합니다. 심한 경우에는 찢어진 상처로 인해 곪아서 농양이 생기기도 하고 치루가 생기기도 합니다.

원인

치열의 원인에 대해서는 논란이 많으며 변비가 가장 문제가 된다고 생각되어 집니다. 하지만 변비가 있는 모든 환자에서 치열이 있는 것은 아니며 치열이 생기는 환자가 반드시 변비를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니므로, 치열의 원인에 대한 설명으로는 부족합니다. 드물게 결핵, 크론씨병, 매독, 임질 등에 의하여 이차적으로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여자에게서 분만과 관련되어 치열이 생기는 경우가 정상 분만한 사람의 3-9%에서 볼 수 있습니다.

정상 분만 시 생긴 회음부의 손상에 의하여 주로 앞쪽의 점막이나 직장에 상처가 생기게 되며 치유과정에서 유착이 생겨 배변 시 유착된 곳이 과도한 압력을 받아서 치열이 발생한다고 생각됩니다.

어린이에게 생기는 치열은 변비와 관련이 많으며 특히 모유를 우유로 바꾸거나 분유를 바꾸거나 하는 경우에 심한 변비와 동반되어 치열이 생기는 것이 특징적입니다. 어린아이에게 생긴 치열은 어린이의 치유능력이 어른에 비하여 좋으며 향후 항문이 성장하면서 좋아지는 경우가 많아서 아주 심해도 가능한 수술적 치료보다는 보존적 치료를 우선적으로 시행합니다.

증상

항문이 배변 시 찢어지므로 배변 시 통증과 출혈이 있는 것이 특징적입니다. 통증은 무지룩한 정도부터 심하여 견딜 수 없을 정도까지 다양하며 통증의 시간도 다양합니다. 출혈은 항문에서 출혈이 되므로 새빨간 선혈이 나오는 것이 특징이며, 대부분은 휴지에 묻는 정도나 심한 경우 변기 전체가 피로 물들 정도로 많이 출혈되기도 합니다.

초기 급성 치열의 경우는 이러한 증상이 있었다 없었다 하기도 하나 만성으로 진행하면 배변 때마다 통증과 출혈이 있고 배변 후에도 오랫동안 뻐근한 통증이 있기도 합니다. 심한 경우 염증이 생겨 고름이 나오기도 하고 상처에서 계속 나오는 분비물로 인하여 가려움증을 동반하기도 합니다. 또 피부꼬리가 생겨 덩어리가 만져지기도 합니다.

치료

급성 치열

급성치열은 국소 마취연고를 사용하거나 온욕을 통해 2주 정도면 치유가 가능합니다.

만성 치열

수술이 필요한 만성치열은 전체 치열환자의 10-20%를 차지합니다. 일반적으로 만성치열은 내괄약근 절단술로 완치가 가능합니다. 내괄약근을 약간 넓혀 파열된 부위가 빨리 아물도록 하는 치료법으로 내괄약근을 너무 많이 절단하면 변실금이 생길 수 있고 조금 절단하면 효과가 없기 때문에 경험이 많은 전문의에게 수술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이 밖에 손가락을 넣어 항문을 넓히는 수지확장술이 있으나, 효과가 미흡해 요즘은 잘 쓰이지 않고 있습니다. 잘못된 시술로 항문이 심하게 망가진 환자에게는 항문을 복원하는 항문 성형술을 시술하기도 합니다.

예방

치열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 규칙적인 식생활을 하고 아침 식후 30분 이내에 변을 보는 습관을 가지며, 충분한 수분과 섬유질을 섭취하고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러한 습관은 치열 발병에 큰 영향을 미치는 변비 예방에도 도움이 됩니다. 또한 치열에 걸리기 쉬운 만성 변비 환자들은 좌욕 등을 통해 평소 항문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것도 좋습니다.